2021-01-21 11:45  |  청춘

무료로 치매 조기검진 받으세요

목포시, 만 60세 이상 시민 대상으로 치매 연중 상시 검사 실시

[청춘일보 진병두 기자] 전남 목포시는 치매안심센터에서 치매진단을 받지 않은 만 60세 이상의 시민을 대상으로 무료 치매선별검사를 하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치매선별검사는 약 10~20분 정도 소요되며, 1대1 치매상담 및 예방교육도 받을 수 있다.시는 손씻기, 마스크 착용, 사회적 거리두기 등 코로나19 방역 지침을 준수하며 안전하게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치매선별검사 결과 인지저하가 의심될 경우에는 센터에서 정밀진단검사를 받을 수 있다. 이와 함께 치매의 원인규명을 위해 협약병원과 연계해 감별검사를 실시하고 소득기준에 따라 지원한다.

center
사진=목포시 제공


시는 치매환자로 확진될 경우 치매안심센터에 등록관리하고 소득기준에 따라 월 3만원한도 내에서 치매치료관리비와 돌봄 물품을 지원한다. 대상자별 맞춤형 사례관리, 인지강화 프로그램 운영, 조호물품, 인식표 배부 등 치매통합관리서비스도 제공한다.

목포시 관계자는 "치매의 조기발견과 약물치료는 중증상태로의 진행을 막고 증상을 완화시킬 수 있다"며 "코로나 상황 속에서 치매 위험이 더욱 높아지고 있어 조기검진으로 한 분이라도 더 초기에 발견하는데 힘쓰겠다"고 말했다.

진병두 기자 jinbd@springdaily.co.kr

<저작권자 © 청춘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터넷신문위원회

PLAY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