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1 13:39  |  정책

경기도, 만 50세 이상 ‘어르신 복지서포터즈’ 참여자 모집

[청춘일보 민지훈 기자] 경기도는 중·장·노년층 일자리 확대와 경로당의 체계적인 운영을 위한 ‘2021년도 어르신 복지서포터즈’ 참여 희망자를 모집한다고 21일 밝혔다.

‘어르신 복지서포터즈’는 만 50세 이상 경기도민 가운데 재무 분야 경력자와 여가 프로그램 운영 경험자, 사회복지사 등 경로당 운영에 도움을 줄 수 있는 맞춤형 인력을 선발 양성하는 사업이다. 지난해 처음 30명을 모집했으며 올해는 45명으로 모집 인원을 확대한다.

서포터즈에 선발되면 역량교육을 거쳐 오는 3월부터 12월까지 10개월간 하루 3시간 지역 내 경로당에 파견돼 회계 관리와 방역 관리 등 행정 지원과 시설 관리, 여가 프로그램 운영, 취약노인 발굴·지원 등의 업무를 수행하게 된다.

center
경기도청 전경. 사진=경기도


급여는 주휴수당을 포함해 월 90만원 상당이며, 건강보험, 국민연금, 고용보험, 산재보험 등 4대 보험을 지원하고, ‘경기도 생활임금 조례’에 따라 2021년 경기도 생활임금을 적용한다. 모집 기간은 오는 29일까지며 대한노인회 경기도연합회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도는 사업기간 동안 노인들이 코로나19에 감염되는 일이 없도록 31개 시·군, 대한노인회 경기도연합회 등과 민·관 협력체계를 구축해 경로당 방역수칙 준수여부를 수시로 점검할 계획이다.

조태훈 경기도 노인복지과장은 "‘어르신 복지서포터즈’는 경로당별 복지 수요 충족을 위한 현장 맞춤형 활성화 정책이다며 "경로당의 체계적인 운영과 취약노인 발굴·지원 등의 노인복지 증진에도 큰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어르신 복지서포터즈’는 경로당 방역관리 8천230건, 회계관리 429건, 현장 프로그램 운영 210건, 경로당 휴관 중 안부전화 2천143건, 홍보 등 기타 4천106건 등을 지원했다. 도는 경로당 활성화 지원 성과와 경로당별 복지 수요 증가를 감안해 연차별로 사업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민지훈 기자 mjh3@springdaily.co.kr

<저작권자 © 청춘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터넷신문위원회

PLAY NEW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