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1 17:30  |  미디어

한화생명, 치매 케어 플랫폼 참여 파트너사 공모

[청춘일보 김선영 기자] 한화생명은 한국에자이와 함께 치매 예방거ㅣ 케어 플랫폼에 합류할 파트너사를 모집한다고 1일 밝혔다.

신청기간은 1일부터 2021년 1월 15일까지이며 신청 가능 대상 기업은 치매 예방과 케어 제품을 생산하거나 서비스를 제공하는 업체들이다. 인지기능 스크리닝과 트레이닝, 식이요법, 운동요법 분야를 포함한다.

참가를 희망하는 기업은 한화생명 드림플러스 홈페이지에서 지원할 수 있다. 지원 후에는 1차 서류심사와 2차 대면심사를 거쳐 선발된다.

center
사진=pixabay
선발된 파트너사는 국내외 판로 및 진출 지원을 받게 된다. 또한 드림플러스 강남 입주 시 할인을 해주며, 한국에자이의 R&D 및 C&D 등의 컨설팅 혜택도 제공된다.

한화생명은 이번 공모를 통해 치매 케어 서비스와 제품을 선별할 수 있는 풀을 확보해 지속적으로 기술 트렌드를 모니터링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화생명 드림플러스는 앞서 지난 11월 20일 헬스케어 분야의 전문성을 보유한 글로벌 제약사 한국에자이와 시니어 케어 에코 시스템 활성화를 위해 다각적 협력체계를 구축하는 업무 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한화생명은 한국 에자이와의 협약을 통해 치매 케어를 위한 플랫폼을 구축해 인지 장애와 치매 질환에 대한 인식을 확산시키는 계기가 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한화생명은 오픈이노베이션 브랜드인 드림플러스를 통해서 약 200여개의 스타트업 육성 및 발굴을 해왔다. 최근에는 오픈이노베이션 허브 역할 뿐만 아니라 신사업 모델로 발전할 수 있는 프로젝트 기반의 협업을 통해 혁신 생태계를 활성화하고 있다.

김선영 기자 kimsy@springdaily.co.kr

<저작권자 © 청춘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터넷신문위원회

PLAY NEWS